[뉴스투데이 J] 현대차그룹 ‘굿잡 5060’ 참가자 54% 재취업 성공
이원갑 기자 | 기사작성 : 2019-12-04 14:23   (기사수정: 2019-12-04 14:24)
97 views
N
▲ 지난 3일 서울 스칼라티움 강남점에서 열린 신중년 일자리 창출 ‘굿잡 5060 성과공유회’에서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 고용노동부 송홍석 국장, 현대자동차그룹 이병훈 상무,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윤종태 본부장이 굿잡 5060 참가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차그룹]

[뉴스투데이 J]의 J는 Job(일자리)을 뜻합니다. <편집자 주>

[뉴스투데이=이원갑 기자] 50~60대의 재취업을 돕는 ‘굿잡 5060’이 재취업률 54%라는 성과를 달성하며 대표적인 신중년 일자리 사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3일 서울 강남구 소재 스칼라티움 강남에서 ‘굿잡 5060 성과공유회’를 열고 1년 6개월 동안의 사업성과를 공유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고용노동부 송홍석 국장,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 현대차그룹 이병훈 상무, 상상우리 신철호 대표를 비롯해 굿잡 5060에 참여한 신중년 1~24기 등 관계자 150여 명이 참석했다.

‘굿잡 5060’은 50~60대 신중년의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기업(현대차그룹), 정부(고용노동부), 공공기관(서울시50플러스재단), 사회적기업(㈜상상우리) 등 민·관·사회적기업이 협력한 일자리 사업으로, 지난해 7월 출범했다.

사업명인 ‘굿잡 5060’은 전문성과 경험을 갖춘 신중년 세대가 역량을 발휘해 ‘좋은 일자리(Good job)’를 만들어 간다는 의미와 새로운 커리어를 이어가는 신중년이 ‘멋지다(Good job)’는 의미를 동시에 담고 있다.

‘굿잡 5060’은 지난해 7월 출범 이래 지난 10월까지 신중년 123명의 재취업을 지원하며 취업률 54%라는 성과를 달성했다. 현대차그룹은 전문성과 경력을 활용해 저임금의 단기적인 일자리가 아닌 4대 보험이 보장되는 상용직 일자리를 중심으로 지속 가능한 일자리를 창출했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굿잡 5060’은 2022년까지 총 5년 동안 신중년 1000명에게 교육을 제공하고, 500명의 재취업을 성공적으로 돕는다는 계획이다. 현대차그룹은 내년부터 신중년의 현장 경험 강화 및 기존에 참가한 우수한 신중년과의 펠로우십 강화를 위해 신규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굿잡 5060은 신중년의 경험과 전문성을 활용해 지속 가능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다”며 “굿잡 5060이 신중년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는 것에 나아가 일자리 문제 해결과 사회적기업과의 동반성장에도 더욱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