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신한은행,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 8년 연속 1위
김성권 기자 | 기사작성 : 2019-10-18 14:00
1,142 views
N
▲ 18일 서울 중구 을지로 소재 롯데호텔에서 한국표준협회 주관으로 진행된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신한은행이 은행 부문 1위를 수상했다. 이병철 신한금융그룹 이병철 브랜드홍보부문장(왼쪽)과 이상진 한국표준협회 회장(오른쪽)이 시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한은행]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김성권 기자] 신한은행은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8년 연속 은행부문 1위 기업에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Korean Sustainability Index)’는 사회적 책임 국제표준 ‘ISO26000’을 기반으로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측정하는 모델이다. 올해 한국표준협회는 매출액, 시장규모, 지속가능 활동 등을 고려해 선정된 49개 업종 198개 기업·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소비자, 지역사회, 협력사 등 관계자와 전문가들을 통해 각 부문별 1위 기업을 뽑았다.

신한은행은 청년 창업과 스타트업 취업을 지원하는 ‘신한두드림스페이스’,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중소기업과 취업 희망 청년들을 매칭해주는 ‘청년취업 두드림’, 학교 밖 청소년들의 자립과 직무능력 향상을 지원하는 ‘도심 속 일터학교’ 등을 통해 상생의 선순환을 선도하고 있는 점을 인정받았다.

또 임직원들의 재능기부로 운영되는 ‘신한어린이금융체험교실’, 이동점포를 활용해 진행하는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 교육부와 연계한 ‘1사1교 금융교육’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기업의 경제적·사회적 가치를 높여 좋은 점수를 받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기업시민으로서의 책임을 다하며, 지속가능 경영을 위한 사회책임투자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그룹은 시가총액 상위 2500여개 글로벌 기업을 대상으로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다우존스 지속가능성 월드지수(DJSI)’에 국내 금융그룹으로서는 사상 최초로 7년 연속 편입됐으며, 다보스포럼 주관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에도 국내 기업 중 유일하게 7년 연속 선정되는 등 국내외 다양한 기관으로부터 지속가능경영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