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L] LG생활건강, 창덕궁 대조전 기품 담은 ‘후 비첩 연향세트’ 출시
강이슬 기자 | 기사작성 : 2019-10-14 13:01
133 views
201910141301N
▲ [사진제공=LG생활건강]

 
[뉴스투데이 L]의 L은 Life(라이프)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이 창덕궁 대조전에 깃든 왕후의 미(美)를 오롯이 느낄 수 있는 ‘후 비첩 연향세트’를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왕후의 공간인 창덕궁 대조전은 보물 제816호로, 전통적인 전각의 외관에 화려한 실내 장식이 어우러져 창덕궁 내전 중에서도 으뜸으로 꼽히는 건물이다. ‘후 비첩 연향세트’는 왕후의 아름다움의 비밀을 간직한 창덕궁 대조전에서 영감을 받아 대조전의 격조 있는 기품을 디자인에 담아 소장 가치를 높였다.

‘후 비첩 연향세트’는 ‘후’의 대표제품 ‘비첩 자생 에센스’ 두 병이 세트로 구성됐다. 왕후의 꽃인 모란이 금속 공예로 섬세하고 우아하게 피어난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정교함의 극치를 보여줬던 왕실 금속 세공 기술을 현대 기법으로 재해석해 고급스러운 패키지로 완성했다. 가격은 40만원대다.

또 대조전 내부를 장식하고 있는 황실의 마지막 궁중회화이자 벽화 작품인 「봉황도」와 「백학도」를 연향세트 케이스 디자인에 녹여내 하나의 예술 작품과도 같은 품격을 느낄 수 있다. 봉황이 날아드는 모습과 더불어 부귀를 상징하는 모란과 바위 등을 화려하게 표현한 「봉황도」와 16마리의 백학이 달빛 아래 소나무를 향해 날아 앉는 모습을 묘사한 「백학도」는 장수와 평안을 기원하는 뜻을 담고 있어 고귀한 의미를 더한다.

‘비첩 자생 에센스’는 8년 연속 국내 안티에이징 에센스 부문에서 1위*를 지켜온 ‘더 히스토리 오브 후’의 대표 제품이다. 피부 스스로 살아나는 힘을 키워주는 ‘초자하비단’ 성분에 궁중비방인 ‘공진비단’ ‘경옥비단’ ‘청심비단’ 성분을 담아 피부 탄력, 보습 등 다양한 피부 고민을 다스려 주어 로얄 안티에이징 케어의 정수를 경험할 수 있다. 또 청정의 상징인 연꽃 성분을 함유해 피부 진정, 정화에 도움을 준다. 가격은 20만원 대다.

LG생활건강 후 마케팅 담당자는 “‘비첩 연향세트’는 궁중화장품 ‘후’가 문화재청과 함께 왕실여성문화 지킴이로서 보존 및 후원 협약을 맺은 창덕궁 대조전을 모티브로 해 더욱 의미가 깊다”며 “창덕궁 대조전이 열리듯, 비첩 연향세트로 새롭게 깨어나는 아름다운 피부를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