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2020년 농림부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 선정
황재윤 기자 | 기사작성 : 2019-10-10 03:42   (기사수정: 2019-10-10 03:42)
284 views
201910100342N
▲ 영천시청 전경 [사진제공 = 경북 영천시]

임고면 효지구·자양면 보현지구 국·도비 28억원 확보

[뉴스투데이/경북 영천=황재윤 기자] 경북 영천시가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 2020년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에 임고면 효지구와 자양면 보현지구 2개소가 선정되어 국·도비 28억원을 확보했다.

10일 영천시에 따르면 사업 대상지구로 선정된 임고면 효지구와 자양면 보현지구는 규모 100ha으로 2년간 32억 5200만원이 투입돼 과실전문생산단지의 생산기반시설을 확충한다.

앞서 영천시는 2015년부터 북안면 상리지구, 대창면 구지지구, 청통면 애련지구, 화남면 월곡지구를 완공했다.

특히 청통면 신원지구는 사업이 원만하게 마무리 단계에 있으며, 청통면 원촌지구와 화산면 대안지구는 올해 1년차 대상지구로 기본계획·실시설계 중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주요 과수지역 대상으로 매년 1개소이상 신청해 더 많은 과실전문생산단지를 만들어 과수산업발전에 기틀을 마련하고 농촌소득 창출의 원동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은 과수주산지 중 집단화된 지구로 개소당 사업규모 30ha이상, 사업범위는 반경 3km이내, 사업시행주체에 5년 이상 생산량의 80%이상 출하약정을 해야 하는 조건을 갖추어야 하며, 2년에 걸쳐 용수원 개발, 경작로 정비, 과원경지정리 등 과수생산기반 구축을 통해 고품질 생산 및 생산비 절감 등 경쟁력 있는 과실생산 거점을 육성한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