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맞벌이 부부용 신개념 주거공간 선보여

안서진 기자 입력 : 2019.08.29 15:08 |   수정 : 2019.08.29 15:08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가지 리하우스 스타일 패키지 선봬

‘함께 돌봄’과 ‘살림을 공유’하는 새로운 주거 공간 제안

한샘 2019 하반기 신제품 대거 출시


[뉴스투데이=안서진 기자] "맞벌이 가구 비율 증가로 발생하는 가족, 부부, 자녀의 고민을 반영한 새로운 주거 공간을 제안한다.”

종합 홈 인테리어 전문기업 한샘이 ‘시작해요 함께 라이프’ 슬로건과 함께 올 하반기 가구 시장 공략에 나섰다.

한샘은 29일 상암사옥에서 ‘2019 가을·겨울 시즌 라이프 스타일 트렌드’를 공개했다.

이번 트렌드 발표회에서는 신혼부부를 위한 59㎡, 초등 자녀가 있는 집 84㎡, 중등 자녀가 있는 집 105㎡ 등 총 3가지의 ‘한샘 리하우스 스타일 패키지’를 새롭게 선보였다.

한샘 디자인실 김윤희 상무는 “앞으로의 맞벌이 가정은 미래를 창조할 주역으로 자라나는 자녀, 삶의 즐거움과 기쁨을 창조하는 가족, 사회에서의 경쟁력을 키워나가는 부모라는 과제 아래 누군가의 희생이 아닌 가족 구성원 모두 ‘함께 돌봄’과 ‘살림을 공유’하는 삶을 살아야 한다”면서 “주거 공간도 이에 맞게 변화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 신혼 부부를 위한 59㎡(25평) 모델하우스 테마는 ‘처음 시작하는 함께 라이프: 고양이와 함께 하는 힐링 타임’이다. [사진제공=한샘]

신혼 부부를 위한 59㎡(25평) 모델하우스 테마는 ‘처음 시작하는 함께 라이프: 고양이와 함께 하는 힐링 타임’이다. 특히 ‘펫팸족’(Pet Family)의 등장과 2019년 반려동물 양육 가구 비율이 23.7%로 급증하는 반려동물 시장을 반영해 고양이나 강아지를 위한 공간이 돋보인다.

또 고객에게 가장 인기 있는 ‘모던 라이트 내추럴’ 스타일로 깨끗한 화이트 컬러의 벽과 창호, 밝은 컬러의 우드 바닥과 도어로 구성됐다. 2030 세대를 위해 소파가 있는 거실, 홈 카페로 꾸민 식당, 함께하는 2인 서재 등으로 꾸며져 있다.
▲ 초등 자녀가 있는 84㎡(33평) 집은 ‘아이와 즐기는 함께 라이프: 놀며 익히는 가족 배움터’다. [사진제공=한샘]

두 번째 초등 자녀가 있는 84㎡(33평) 집은 ‘아이와 즐기는 함께 라이프: 놀며 익히는 가족 배움터’다. 자녀와 함께 놀고 학습하며 재능을 키워나갈 수 있는 공간 구현을 위해 창의력을 키워주는 놀이방 등 자녀와 함께하는 공간에 집중했다.

올 화이트 컬러의 건재 패키지 마감으로 모던하고 발은 분위기를 선사하는 한샘 리하우스 스타일 패키지 ‘모던 화이트3’ 스타일이 적용됐다.

▲ 중등 자녀가 있는 105㎡(38평) 집은 ‘매일 새로운 함께 라이프: 온 가족의 디지털 스튜디오’다. [사진제공=한샘]

마지막으로 중등 자녀가 있는 105㎡(38평) 집은 ‘매일 새로운 함께 라이프: 온 가족의 디지털 스튜디오’다. 최근 유튜버를 꿈꾸는 초등학생이 많아진 트렌드를 반영해 자녀가 올바른 디지털 콘텐츠를 소비할 수 있도록 돕는다. 소파 뒤에 가족을 위한 미니 서재를 배치해 가족만의 즐거운 홈 스튜디오를 만들겠다는 전략이다.

디지털 기기를 통해 일상을 공유하고 자녀의 방에 놀이와 학습 공간을 분리하는 등 가족이 함께 소통할 수 있는 디지털 공간으로 집을 꾸몄다. 또 ‘모던 차콜2’ 스타일로 꾸머져 도시적이고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한편 한샘은 8, 9월에 걸쳐 결혼이나 이사를 앞둔 고객을 위한 신상품들이 대거 출시될 예정이다. 김광춘 한샘 INT 상품기획실장은 “디자인 면에서 컬러는 다채롭고 소재와 형태는 다양한 제품을 새롭게 선보이게 됐다”며 “기존 제품보다 기능과 품질 등 모든 면에서 업그레이드시켰다”고 강조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샘, 맞벌이 부부용 신개념 주거공간 선보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