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신라면세점, 소외계층 어르신 70명 초청 ‘이발 봉사’
강이슬 기자 | 기사작성 : 2019-08-28 09:11
173 views
201908280911N
▲ 신라면세점이 지난 27일 서울시 중구 다산동 주민센터에 ‘사랑의 이발소’를 열고 다산동에 거주하는 소외 계층 어르신들에게 이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제공=신라면세점]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신라면세점이 추석을 앞두고 중구 다산동 어르신 70명을 초대해 이발 봉사하는 ‘사랑의 이발소’를 열었다.

신라면세점은 지난 27일 서울시 중구 다산동 주민센터에 ‘사랑의 이발소’를 열고 다산동에 거주하는 소외 계층 어르신들에게 찾아가는 이발 서비스를 제공했다.

대한미용사회중앙회 소속 미용사들이 재능 기부 의사를 밝혀 함께 참여했다. 신라면세점 임직원들은 다과 준비, 현장 안내, 미용사 보조 등을 하며 봉사를 함께 했다.

이날 행사에는 폭염에 외출이 어렵고 거동이 불편해 한동안 이발을 하지 못했던 70여 명의 어르신이 오는 추석을 맞아 머리를 말끔하게 손질하기 위해 사랑의 이발소를 찾았다. 이발을 마친 어르신들께는 멋 내기 좋은 중절모와 추석 맞이 생필품 세트도 제공했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이 가장 어렵게 생각하는 것 중 하나가 이발이라는 인근 주민센터의 의견을 반영해 추석을 앞두고 이발 봉사를 하게 됐다”며 “이웃과 소통하고 상생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꾸준히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사랑의 이발소 봉사활동은 최근 신라면세점의 이웃 소통 봉사활동 행보의 일환이다.

신라면세점은 지역 주민과의 상생을 위해 2002년부터 서울시 중구청과 연계해 소외 계층 이웃에게 장학금, 생활비, 주거비, 의료비 등을 정기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최근에는 이와 더불어 이웃과 소통하고 정서 지원을 할 수 있는 봉사활동을 늘리고 있다.

지난 7월부터는 중구청과 손잡고 지역 소외 이웃을 서울점 인근 식당으로 초대해 식사를 대접하고 생활필수품을 전달하는 ‘사랑의 나눔 행사’를 매달 진행하고 있다.

올해 초에는 서울 중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연간 후원 협약’을 맺고 다문화 가족 회원 자녀를 대상으로 공연 관람, 베이킹 클래스, 한지공예 등 다양한 문화 체험 지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랑의 이발소 봉사활동은 분기마다 진행하는 것으로 정례화해 다산동 외 지역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