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포스코 개발 '극저온용 고망간강' LNG탱크에 사용 승인
정동근 기자 | 기사작성 : 2019-08-13 17:30
130 views
N
▲ 극저온용 고망간강 활용 가능 분야 [사진제공=연합뉴스]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뉴스투데이=정동근기자] 포스코는 세계 최초로 독자 개발한 극저온용 고망간강이 육상 액화천연가스(LNG) 저장탱크의 소재로 사용 승인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달 가스기술기준위원회가 육상LNG저장탱크의 제조기준(KGS AC115)에 고망간강을 등재하기로 결정한 것을 승인하고, 14일 관련 개정고시를 관보에 게재할 예정이다.

고망간강은 영하 196도의 극저온 환경에서도 우수한 성능을 유지하는 강재로, LNG탱크 시장에서 가격경쟁력을 앞세워 기존 소재인 니켈합금강을 점진적으로 대체할 것으로 기대된다.

포스코는 올해부터 2030년까지 전세계에 LNG탱크 890기와 LNG추진선 4700척이 발주될 것으로 보고, LNG 관련 프로젝트 수주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극저온 고망간강은 2014년에 한국산업표준(KS), 2017년과 2018년에 각각 미국재료시험협회(ASTM)와 국제표준화기구(ISO)에 소재규격으로 등재된 바 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