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현대인베스트먼트운용, 해외 인프라 대출펀드 2700억 투자
김진솔 기자 | 기사작성 : 2019-08-12 15:23   (기사수정: 2019-08-12 15:23)
109 views
N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뉴스투데이=김진솔 기자] 현대인베스트먼트자산운용이 IFM Investors를 투자 파트너로 약 2700억원 규모의 선진국 사회간접시설에 대한 대출에 투자한다고 12일 밝혔다.

투자 파트너사인 IFM은 호주 멜버른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운용 자산은 미국, 유럽 및 호주 등지에 걸쳐 약 100조원에 달하는 글로벌 인프라 전문 투자 운용사이다.

현대인베스트먼트자산운용은 국내 주요 보험사들로부터 2억3000만달러 (약 2740억원) 규모의 국내 펀드를 조성하여 IFM을 현지 운용사로 하여 미국과 서유럽에 소재하는 사회간접시설에 대한 대출에 투자할 예정이다.

이 펀드는 보수적인 국내 보험사들이 투자자로 참여하는 만큼 LTV 비율, 현금흐름에 대한 조건 등을 안정적인 수준으로 제한하여 원금손실 가능성을 최소화하는 한편, 적절한 위험조정수익을 창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영철 현대인베스먼트자산운용 대표는 “최근 미국-중국간의 무역분쟁과 일본의 무역 보복 등으로 국내외 투자 환경의 불확실성이 증가하고 있다”며, “이번 IFM 글로벌 인프라 대출 투자는 선진국의 안정적인 사회기반시설에 대한 대출 투자에 주력하여 보수적인 국내 보험사들의 투자 수요에 부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