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캐나다서 ‘추억의 요리 만들기’ 캠페인 진행
이영화 기자 | 기사작성 : 2019-08-01 13:17   (기사수정: 2019-08-01 13:17)
225 views
N
▲ 캐나다 유명 셰프 안나 올슨이 ‘LG 프로베이크 컨벡션 오븐’을 이용해 추억의 음식을 만들고 있다. [사진제공=LG전자]

[뉴스투데이=이영화 기자] LG전자가 캐나다 유명 셰프 안나 올슨(Anna Olson)과 함께 ‘LG 프로베이크 컨벡션 오븐’을 이용해 추억의 음식을 만드는 ‘키친 메모리 레스큐(Kitchen Memory Rescue)’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 캠페인은 배달음식이 점차 늘어나는 추세에 착안, 고객들이 주방가전을 이용해 가족들과 함께 음식을 요리해서 먹으며 편안하고 즐거운 시간을 갖자는 취지이다.

LG전자와 안나 올슨은 추억의 음식을 만들어달라며 LG전자 캐나다법인 SNS 계정으로 보낸 고객들의 사연을 받고 ‘LG 프로베이크 컨벡션 오븐’을 사용해 사연 속 음식을 그대로 재현해 맛보게 했다. LG전자는 누구나 사연 속 음식의 레시피를 즐길 수 있도록 LG전자 캐나다법인 홈페이지와 안나 올슨의 SNS 계정을 통해 공유했다.

‘LG 프로베이크 컨벡션 오븐’은 뛰어난 조리 성능, 사용 편의성, 직관적인 기능 등을 갖춰 북미시장에서 인기가 높다. 이 제품은 스피드 로스팅 기능(Speed Roasting Function)을 탑재해 기존 제품 대비 최대 20% 더 빠르게 음식을 조리할 수 있다. 에너지효율도 기존 제품 대비 최대 16% 높다.

또 프로베이크 컨벡션 시스템은 오븐 안에서 뜨거워진 공기가 순환하며 음식물을 골고루 빠르게 조리해준다. 이 시스템은 섬세한 조리, 빠른 조리 등 고객이 선택한 모드에 맞게 최상의 요리를 만들어준다.

이외에도 이 제품은 최대 7.3세제곱피트(ft3)의 넉넉한 용량을 갖춰 다양한 요리를 동시에 조리할 수 있다.

LG전자 캐나다법인장 김재승 상무는 “가족들이 함께 음식을 요리해서 먹으며 편안하고 즐거운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이번 캠페인을 준비했다”며 “주방가전 제품을 활용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