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오스크’로 체크인 시간 단축…대한항공이 전하는 항공여행 꿀팁
오세은 기자 | 기사작성 : 2019-07-12 16:14   (기사수정: 2019-07-12 16:14)
1,245 views
N
▲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에 위치한 셀프체크인 기기.[사진제공=대한항공]

[뉴스투데이=오세은 기자] 직장인들의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이 시작되면서, 해외로 여행객들이 몰리고 있다. 이에 대한항공은 여행 준비단계부터 탑승 수속 등 보다 즐거운 여행이 될 수 있도록 항공여행 팁 10가지를 제시했다.

①항공권 예약번호는 반드시 기억하기

항공편 예약을 하면 항공예약 시스템에 의해 해당 승객의 예약번호가 생성된다. 대한항공의 경우, 예약번호는 숫자로만 8자리이다.

예약번호에는 승객 성명, 출발편, 귀국편, 예약 상태 등 항공여행을 위한 다양한 정보가 들어 있어 일정 변경 등 항공사 및 여행사로 문의할 사항이 있을 때 예약번호를 기억해 두면 편리하다.

②항공권 구매 시 환불·취소 수수료 사전 확인하기

예매한 항공권을 환불할 경우 구매한 항공권의 종류에 따라 환불 수수료 및 위약금이 달라진다. 특히 최근 다양한 특가 항공권을 구매 후 환불 시 환불 금액이 거의 없는 경우가 많아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항공편 출발 이전까지 예약취소 없이 탑승하지 않거나 탑승수속 후 탑승하지 않는 경우 예약부도위약금이 부과된다.

③무인 탑승 수속기 ‘키오스크(Kiosk)’로 체크인 시간 단축 하기

웹·모바일 체크인 서비스를 이용하지 못했다면, 공항 내 설치된 무인탑승수속기인 ‘키오스크(Kiosk)’를 이용해 체크인을 할 수 있다. 국제선의 경우 비자 없이 입국이 가능한 목적지로 여행을 하거나 미국 비자 면제프로그램의 대상 국적 승객, 한국 출발 중국행 승객은 키오스크를 이용하면 신속하게 탑승 수속을 마칠 수 있다. 국제선은 항공기 출발 60분 전까지, 국내선의 경우 항공기 출발 20분 전까지 이용 가능하다.

키오스크나 웹·모바일 체크인을 이용했다면 위탁수하물은 셀프체크인 수하물 전용 카운터를 통해 빠르게 수하물을 위탁할 수 있다. 또 인천공항과 김포공항 국제선에서는 탑승권을 가지고 있다면, 카운터에 줄 설 필요 없이 셀프백드롭(Self Bag Drop)기기를 이용해 직접 수하물을 위탁할 수도 있다.

키오스크나 셀프 백드롭 운영 여부, 이용 제한 여부 등은 탑승 항공사 홈페이지나 공항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미리 확인할 수 있다.

④아동·유아용 기내식은 예약과 동시에 신청 가능

어린아이들과 동반 여행 시 유아와 어린이를 위한 기내식은 예약 시점부터 사전 예약할 수 있다.

대한항공은 아동식 기내식을 만 2세~12세 미만의 아동에게 제공한다. 한국 출발편에는 스파게티, 햄버거, 오므라이스, 돈가스 중에 선택, 해외 출발편은 햄버거, 피자, 스파게티, 핫도그 메뉴 중 선택 가능하다. 다만 한일, 한중 노선 등 비행시간이 짧은 노선의 경우 간편 메뉴가 제공된다. 또 24개월 미만의 유아에게는 이유식과 아기용 주스가 제공된다. 그 외에도 항공사들은 종교식, 야채식, 알레르기 제한식 등 다양한 특별 기내식을 제공하고 있다.

모든 특별 기내식은 늦어도 항공기 출발 24시간 전까지 사전 주문해야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⑤항공기 선호 좌석 사전 지정하기

여행 출발 전 항공사의 사전 좌석배정 서비스를 이용해 창가 또는 복도 등 선호 좌석을 직접 선택할 수 있다.

대한항공 국제선의 경우 일반석 항공권 승객은 항공기 출발 361일 전에서 48시간 전까지 사전 좌석배정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일등석과 프레스티지석 승객은 항공권을 예약한 시점부터 출발 24시간 전까지 가능하다.

서비스 이용 방법은 항공사 서비스센터 또는 항공권을 구매한 여행사를 통해 사전 좌석을 미리 선택할 수 있으며, 홈페이지 또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서도 직접 좌석을 선택할 수도 있다.

⑥반려동물과 함께하는 항공여행

동반 항공여행이 가능한 반려동물은 개, 고양이, 새이다. 반려동물은 사전에 항공사 서비스 센터로 운송 예약을 신청해야 한다. 반려동물의 운송 금액은 승객 수하물 소지 여부와 관계없이 별도의 요금이 부과된다.

반려동물을 동반한 이들은 스카이펫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대한항공은 이 서비스 이용자들에게 스탬프 개수에 따라 반려동물 운송 무료·할인 보너스를 제공하고 있다.

⑦웹·모바일로 집에서 간편하게 수속하기

항공기 출발 48시간 전, 웹·모바일 체크인을 통해 간편하게 탑승 수속할 수 있다. 대한항공의 경우, 예약이 확약된 E-티켓 소지 승객을 대상으로 국내선 항공편 출발 48시간~40분전, 국제선 항공편 출발 48시간~1시간전(미국·캐나다행은 항공편 출발 24시간~1시간전) 웹·모바일 체크인이 가능하다.

집에서 웹·모바일 체크인 완료 후 탑승권을 프린트하거나 모바일 탑승권을 소지 하고 출발 당일 공항으로 나가면 된다. 또 목적지 국가별 여행 서류 확인이 필요한 경우나 반려동물 동반과 같이 직원의 확인이 필요한 서비스가 신청된 경우에는 탑승권으로 변경할 수 있는 교환증으로 발급된다. 교환증을 발급 받은 승객의 경우는 공항 전용 카운터(웹·모바일 또는 셀프체크인 수하물 전용 카운터)에서 탑승권으로 교환해야 한다.

⑧여행 필수품 스마트기기, 리튬배터리 휴대 방법

스마트기기와 같이 개인적으로 사용하기 위한 일반 소비자용 전자 장비에 장착된 리튬 배터리는 위탁이 가능하며 용량은 160Wh 이내로 제한된다. 단, 일부 중국 출발편의 경우 휴대수하물로만 운송가능하고 위탁수하물로는 운송이 제한될 수 있다.

여분 배터리는 절연테이프나 비닐 등으로 배터리 간 합선을 막는 단락방지 포장상태로 5개(충전용 보조배터리 포함)에 한하여 휴대수하물로만 운송 가능하다. 100Wh 초과~160Wh 이하인 고용량 배터리는 2개 이내로 제한된다.

충전용 보조배터리, 전자 담배는 기내 휴대만 가능하다. 충전용 보조배터리는 용량이 표시되지 않았거나 확인이 불가할 경우 운송이 불가하다.

⑨노트북, 카메라, 현금 등 귀중품은 반드시 기내 휴대

노트북, 태블릿 또는 카메라 등 고가의 전자제품과 현금 등 귀중품은 분실되기 쉬우므로 반드시 휴대하고, 특히 타 항공사로 환승 등 추가 여정이 있을 경우 더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⑩사전 기내 면세품 주문으로 편리한 쇼핑

면세품을 구입하고 싶을 때는 항공사의 기내면세품 예약주문제도를 이용하면 좋다. 해외여행 출발 전 주문하면 이용하는 항공편에서 주문상품을 전달받을 수 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