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만에 구독자 100만’ 백종원에 김태호PD까지.. 셀럽들의 유튜브 습격
염보연 기자 | 기사작성 : 2019-06-13 16:53   (기사수정: 2019-06-13 16:53)
177 views
N
▲ 백종원의 요리비책
‘백종원의 요리비책’ ‘놀면 뭐하니’ 유튜브서 돌풍

[뉴스투데이=염보연 기자]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유튜브 채널이 개설 3일만에 구독자 100만명을 넘겼다.

지난 11일 백종원은 ‘백종원의 요리비책’이라는 유튜브 채널을 열었다. 하루 만에 구독자가 70만 명을 돌파할 만큼 화제몰이를 했다.

특히 ‘이것이 업소 스케일! 백종원의 대용량 레시피 첫 번째, 제육볶음 100인분 만들기’ 동영상은 무려 조회수가 275만회를 돌파했다.

백종원은 유튜브를 시작한 계기에 대해 “몇 달 전에 장모님이 전화해서 갈비찜 레시피를 묻더라. 제 레시피대로 했는데 맛이 안 나온다는 것이다. 인터넷에 검색했더니 제 레시피가 아니더라. 많은 것을 느꼈다”고 밝혔다.

이어 “잘못된 것은 아니지만 제가 만들지 않은, 변형된 것이었다.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갖게 되어 좋기도 한데 한편 섬칫하더라”고 털어놨다.



▲ 김태호PD 놀면뭐하니
한편, MBC ‘무한도전’을 제작한 김태호PD도 12일 ‘놀면 뭐하니’ 채널을 열었다. 유제석, 조세호, 태항호, 유병재, 딘딘, 유노윤호가 등장하는 릴레이 카메라 영상 다섯 개가 올라왔으며 하루 만에 구독자 10만 명을 돌파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