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경찰, 제2윤창호법 시행 앞두고 음주단속 강화
김덕엽 기자 | 기사작성 : 2019-06-12 15:50
195 views
201906121550N
▲ 경북지방경찰청 전경 [뉴스투데이/경북=김덕엽 기자]

윤창호법 시행 이후 음주사고·사망자·단속 건수 감소…음주운전 차량과 혈중알콜농도 구간은 증가 추세


[뉴스투데이/경북=김덕엽 기자] 경북지방경찰청이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과 도로교통법 개정안 (이하 제2 윤창호법) 시행을 앞두고, 음주단속 등을 강화한다고 12일 밝혔다.

경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오는 25일부터 음주운전 단속기준이 혈중알콜농도 0.05%에서 0.03%에서 강화한다.

경북경찰청이 윤창호법 시행 이후 음주운전 사고 발생율을 분석한 결과 사고발생은 22% (520건→404건), 음주 사망자 또한 38% (16명→10명), 단속 건수 또한 33%(3,151건→2,108건)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시민들의 음주운전 차량에 대한 112신고는 올해 들어 5천여 건으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이 중 약 10%인 5백여 건이 음주운전으로 단속됐다고 경북경찰청은 설명했다.

시간대별로는 20~22시(33%) > 22~24시(21%) > 24~02시(12%) 순으로, 60%이상이 20시∼02시에 음주운전을 한 것으로 나타났고, 혈중알콜농도 0.03~0.05% 구간 적발 현황 역시 지난 2월 28건에서 5월 99건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경북경찰청 관계자는 “야간과 심야시간대, 주간 음주운전 단속을 강화한다”며 “소주한잔 만으로도 음주단속 수치가 나오는 만큼 음주운전을 자제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