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KT&G, 국내 잎담배 농가에 지원금 4억원 전달
강이슬 기자 | 기사작성 : 2019-05-22 16:47
193 views
N
▲ 지난 21일 충북 제천 소재 청풍리조트에서 신송호 KT&G 원료본부장(사진 앞줄 왼쪽부터 다섯 번째), 김삼수 엽연초생산협동조합 중앙회장(여섯 번째) 및 각 지역 엽연초생산협동조합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KT&G]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KT&G(사장 백복인)가 국내 잎담배 농가와의 지속적인 상생을 위해 농민 복지증진 비용 4억원을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지원금은 저소득, 고령의 잎담배 경작인 1000명에 대한 건강검진 비용과 80명의 농가 자녀 장학금으로 활용된다.

농촌 인구의 지속적인 감소로 농가들은 노동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또한, 기계화가 어려운 잎담배 경작 특성상 농민들의 노동 강도도 매우 높은 편이다. 특히 잎담배 경작인들은 타작물에 비해 평균 연령이 높아 건강관리에도 더 많은 관심이 요구된다.

KT&G는 국내 잎담배 농가의 복지증진에 힘쓰고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자 지원 사업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2013년부터 올해까지 경작인 건강검진과 자녀 장학금 등으로 20억 5400만 원을 지원했다. 올해까지 5800여 명이 수혜 대상이 된다.

KT&G는 국내 영업 중인 담배업체 중 유일하게 국산 잎담배 전량을 구매하는 등 잎담배 농가보호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최근에는 산불 피해를 입은 강원지역 잎담배 농가를 방문해 복구 활동과 이식 봉사를 진행했다. 여름철에는 노동력 부족으로 고충을 겪는 농가들을 돕기 위해 매년 봉사단을 파견해 수확 봉사도 펼치고 있다.

신송호 KT&G 원료본부장은 “KT&G는 농민들의 동반자로서 농가의 고충을 해소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왔다”며 “이번 지원으로 농민들이 활력을 얻고 경제 여건 향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농민과의 상생에 더욱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