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구마모토에서 우수 정책 벤치 마킹..구마몬·트램·특례시 운영 등
정성우 기자 | 기사작성 : 2019-05-16 12:40
226 views
201905161240N
▲ 수원시장이 구마모토의 트램을 둘러보고 있다.[사진제공=수원시]
구마모토의 우수 사례 탐방하고 협력관계 이어 가기로

[뉴스투데이=정성우 기자] 염태영 수원시장을 비롯한 수원시 연수단이 구마모토현, 다케오시 등을 방문해 우수정책을 벤치마킹했다.

연수단은 13일 구마모토현청에서 가바시마 이쿠오 구마모토현지사를 만나 두 시간여 동안 대화를 나눴다.

이어 구마모토현 관계자에게 ‘구마몬’에 관한 설명을 듣고, 구마모토현 관광 정보를 제공하는 ‘구마몬 스퀘어’를 시찰했다. 구마몬은 일본 전역과 해외에서 큰 인기를 얻으며 ‘구마모토현 영업부장’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2018년 구마몬 관련 상품의 매출은 1조 6350억 원에 달한다.

14일에는 구마모토현청에서 구마모토시 트램(노면 전차), 정령지정도시, ‘아트폴리스’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수원시도 트램과 대중교통 전용지구를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연수단은 이날 오후 아트폴리스 정책이 반영된 다카노병원과 ‘모두의 집 테크노 가설 단지’(지진 이재민 거주 시설) 등을 시찰했다.

15일에는 구마모토성 복원 현장을 시찰하고, 다케오시로 이동해 다케오시도서관을 둘러봤다. 연수단은 16일 후쿠오카시 도시재생 지역을 시찰한 후 귀국한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