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병 취업 지원 위해 기업 현장 탐방하는 '희망열차' 운행
김한경 국방전문기자 | 기사작성 : 2019-05-16 11:03
116 views
N
▲ 국방부가 장병들의 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15일 처음 진행한 청년장병 희망열차’에 각급 부대에서 선발된 장병들이 탑승하고 있다. [사진제공=국방일보]

중진공·코레일과 협업, 올해 첫 행사로 장병 123명과 부모 30명 참가

전주를 시작으로 대전, 원주, 울산, 부산 등 5개 지역에서 행사 예정

[뉴스투데이=김한경 기자] 국방부가 취업을 준비하는 청년장병들의 고민 해소에 실질적 도움을 주기 위해 지난 15일부터 '청년장병 희망열차'를 운행한다고 밝혔다.

지난해부터 시작된 '청년장병 희망열차'는 국방부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한국철도공사와 협업해 전역 예정 장병이 중소벤처기업 현장을 직접 탐방할 수 있는 취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이날 운행한 첫 희망열차에는 9사단, 30사단, 35사단, 수도방위사령부 등에서 부대 지휘관의 추천을 받은 전역 예정 장병 123명이 서울에서 탑승해 전주까지 이동했다.

참가장병들은 이동하는 열차 안에서 전문 취업 컨설턴트의 진로 탐색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1대1 취업 상담도 받았다. 전주에 도착해서는 (주)비나텍, (주)올릭스 등 우수중소기업을 방문해 기업 소개를 받고 근무현장을 둘러보며 직원들과 간담회도 가졌다.

이날 장병들이 방문한 기업 중 하나인 (주)비나텍은 탄소연료전지 분야에서 세계적인 기술력을 가진 중소기업이다. 기업 관계자는 "행사를 통해 회사의 뛰어난 기술력을 장병들에게 알릴 수 있었다"고 말했다.

희망열차에 탄 장병들은 "이번 행사를 통해 취업 준비를 어디서부터 어떻게 해야 하는지 이해할 수 있었다"며 "진로 결정에 도움이 됐다"는 반응이 주류를이뤘다.

이날 행사에는 조경자 국방부 보건복지관과 이상직 중소벤처기업공단 이사장이 장병들과 동행했으며, 희망열차의 취지에 공감하는 장병 부모님 30여 명도 함께 했다.

국방부 관계자는 "전주를 시작으로 올 한 해 동안 대전, 원주, 울산, 부산 등 5개 지역에서 매회 100여 명의 장병들과 '청년장병 희망열차'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