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우 포스코 회장, 세계철강협회 이사회에서 집행위원 선출
정동근 기자 | 기사작성 : 2019-04-17 10:35
238 views
N
▲ 최정우 포스코 회장(왼쪽) [사진제공=포스코]

[뉴스투데이=정동근기자]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 지난 16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세계철강협회 정기 이사회에서 집행위원회 위원으로 선출됐다.

17일 포스코에 따르면 최 회장이 집행위원으로 선임된 세계철강협회 집행위원회는 철강홍보, 환경보호, 철강기술과 제품 개발, 수요 확대 등 세계철강협회의 주요 사업 방향을 정하는 최고 의사결정기구다.

집행위원은 협회 내 5명으로 구성된 공천위원회가 후보를 추천하면 집행위원회와 이사회 의결 절차를 걸쳐 선출된다. 현재 13명의 집행위원이 활동 중이며 임기는 3년이다.

1967년 설립된 세계철강협회에는 160여개 철강사, 철강 관련 협회와 단체가 회원으로 가입돼 있다.

포스코 역대 회장 중에는 1996년 김만제 전 회장, 2007년 이구택 전 회장, 2013년 정준양 전 회장이 세계철강협회 회장에, 권오준 전 회장이 2017년 부회장에 선출된 바 있다.

이날 이사회와 함께 열린 스틸 챌린지(Steel Challenge·제강공정경진대회)에서는 포항제철소 제강부 김용태 과장이 우승을 차지했다.

스틸 챌린지는 세계철강협회가 전 세계 철강 엔지니어와 대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철강제조 시뮬레이션 경진대회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