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4월 말까지 무료 미술전시 ‘봄 볕 아래 전(展)’ 진행
염보연 기자 | 기사작성 : 2019-04-11 16:04
213 views
N
▲ [사진제공=광동제약]
서울 본사 가산천년정원에서 ‘봄’을 주제로 한 회화 20여 점 전시

[뉴스투데이=염보연 기자]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이 서울 서초동 본사 2층 가산천년정원에서 임직원과 방문객을 위해 ‘봄’을 주제로 한 미술전시를 개최한다고 11일 전했다.

이번 전시의 이름은 ‘봄 볕 아래 전(展)’으로, ‘봄’을 주제로 정선아, 최원석 등 작가 7명의 회화 총 20여 점이 걸린다. 전시작들은 한지나 비단에 그린 한국화를 재해석하여, 따뜻하면서도 화려한 색감의 화풍에 꽃과 동물을 담아 봄의 정취를 담아냈다.

▲ [사진제공=광동제약]
광동제약 관계자는 “꽃과 자연이 어우러지는 미술작품을 통해 만연한 봄 기운을 느낄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며, “임직원과 내방객들에게 휴식과 문화생활의 기회를 제공하는 행사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전시회 장소인 가산천년정원은 광동제약 임직원 및 방문객을 위한 다양한 문화행사가 진행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전시 기회를 찾기 어려운 신진작가나 대중과의 소통을 원하는 기성작가 등의 작품을 폭넓게 소개하는 행사가 개최된다.

한편 ‘봄 볕 아래 전(展)’은 이달 말까지 진행되며 누구나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관람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며, 주말과 공휴일은 휴관한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