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VR·AR 엑스포 2019’ 5G 시대 개막과 함께 내달 개최
이지은 기자 | 기사작성 : 2019-04-10 09:00
568 views
201904100900N

[뉴스투데이=이지은 기자] 지난 3일 빅 3 통신사들이 5G 서비스를 출시하면서 가상·증강현실(이하 VR·AR)이 킬러콘텐츠로 주목받고 있다. 이 가운데 ‘서울 가상·증강현실 박람회(Seoul VR·AR Expo 2019)’가 ‘5G: 가상·증강현실의 새로운 도약(5G: the Next Level to VR·AR)’을 주제로 내달 30일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SVAE 2019’는 VR·AR생태계의 개발사, 유통사 등 다양한 플레이어들을 위한 행사이다. 업계의 현재를 공유하고 미래를 고민할 수 있는 마켓 플레이스다. 국내외 VR·AR 전문 기업들이 대거 참가할 예정이며, 게임과 테마파크와 같은 엔터테인먼트뿐 아니라 교육, 산업, 광고 분야 등 기업들의 참여도 늘어날 전망이다.

‘SVAE 2019’는 5G 킬러 콘텐츠와 산업 융합을 주제로 한 컨퍼런스, 오픈 세미나, 설명회 등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한다. 국내 전문 VR·AR 기업과 세계 각국의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여하기도 한다.

대규모 수출상담회도 동시 개최된다. ‘SVAE 2019’ 공동주최사인 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가 전문 수출상담회 ‘대한민국 서비스 수출대전(Korea Service Market; KSM 2019)’을 5월 30일부터 5월 31일까지 개최한다.

박람회 사무국 관계자는 “대한민국이 5G 상용화를 이뤘다. 정부 또한 5G 플러스전략을 내놓는 등 국내VR·AR 산업은 새로운 전기를 맞이했다”며 “참가업체가 높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컨퍼런스, 설명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의 구성과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SVAE 2019’는 오는 5월 30일부터 6월 1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 5월 30, 31일은 비즈니스 데이로 대학생 이상만 출입이 가능하고, 6월 1일은 퍼블릭데이로 일반인 출입이 가능하다.

한편 ‘SVAE 2019’는 국내 최대 전시주최자인 ㈜메쎄이상과 코엑스, KOTRA가 공동으로 주최·주관하고, 국내 대표 VR 플랫폼 개발사이자 VR 테마파크 전문 기업인 지피엠(GPM)이 게임 부문을 주관한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