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현대차 아이오닉 전기차, 미국 공인 '연비 57.8㎞'로 1위
정동근 기자 | 기사작성 : 2019-04-01 15:46
510 views
N
▲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사진제공=현대자동차]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정동근기자]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전기차가 미국의 2019년형 모델들 가운데 공인 연비가 가장 뛰어난 것으로 평가됐다.

미국 환경보호청(EPA)이 31일(현지시간) 발표한 '2019년형 모델 연료 효율성 가이드'에 따르면 아이오닉 일렉트릭이 136MPGe를 기록해 연료 효율성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MPGe(miles per gallon gasoline equivalent)는 전기차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차(PHEV)의 연비(전비)로 휘발유 1갤런(3.785ℓ)의 비용으로 주행할 수 있는 거리를 마일(1.609㎞) 단위로 표시한다. EPA는 휘발유 1갤런을 33.7㎾h로 환산한다.

아이오닉 일렉트릭의 136MPGe를 국내 단위로 적용하면 휘발유 1ℓ의 비용으로 57.8㎞를 주행할 수 있다는 뜻이다.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미국 출시 첫해인 2017년부터 일본 업체들을 제치고 최고 연비를 기록한 이후 올해까지 1위를 수성했다.

이어 테슬라의 모델3 롱레인지 모델이 130MPGe로 2위를, 모델3 미드레인지 모델이 123MPGe로 3위를 차지했다.

EPA가 별도로 집계한 하이브리드 모델의 연비 순위에서도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블루(연비 강화형 모델)가 58MPG를 기록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도요타 프리우스 에코가 56MPG로 2위를, 아이오닉 하이브리드(일반 모델)가 55MPG로 3위를 차지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