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삼성전자, 동남아서도 프리미엄 가전 리더십 강화
권하영 기자 | 기사작성 : 2019-03-26 10:28
366 views
N
▲ '삼성 동남아 포럼 2019'에서 삼성전자의 주요 거래선과 현지 미디어들이 'QLED 8K' TV 신제품을 살펴보며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뉴스투데이=권하영 기자] 삼성전자는 25일부터 이틀간 싱가포르에 있는 리조트 월드 센토사에서 역내 주요 거래선과 미디어 800여 명을 초청해 ‘삼성 동남아 포럼 2019’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10주년을 맞는 ‘삼성 포럼’은 삼성전자가 지역별로 신제품·신기술 정보와 사업전략 등을 거래선과 공유하는 행사다.

■ 동남아 지역 2019년형 ‘QLED TV’ 전격 공개


삼성전자는 ‘삼성 동남아포럼 2019’를 통해 ‘QLED 8K’ 등 동남아 소비자를 위한 2019년형 ‘QLED TV’ 전 라인업을 공개하고 3월 말부터 본격 판매에 들어갈 예정이다.

동남아 시장에선 ‘QLED 8K’는 98형에서 65형까지, ‘QLED 4K’는 82형에서 43형까지 다양한 기능과 디자인에 따라 총 6개 시리즈 20여 개 모델을 도입한다.

삼성전자는 행사 기간 중 영상·음향 분야의 전문 매체와 업계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QLED TV’의 최신 기술을 심도 있게 소개하는 테크 세미나도 개최했다.

테크 세미나 참석자들은 인공지능 기반으로 매 장면마다 최적의 영상과 사운드를 구현해주는 ‘퀀텀 프로세서 AI’가 2019년형 전 모델에 탑재되었다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

삼성전자는 동남아 지역 ‘QLED TV’ 매출이 2018년 기준 전년 동기 대비 2배 이상 성장해 올해 라인업을 대폭 강화했다. 삼성전자는 2018년 기준 약 35%의 점유율로 1위를 유지하고 있다.

■ ‘마이크로 LED’ 기술 기반 ‘더 월’로 동남아 럭셔리 시장 공략

삼성전자는 이날 행사에서 ‘마이크로 LED’ 기술 기반 146형 모듈러 스크린 ‘더 월(The Wall)’을 전시하고, 동남아 슈퍼 리치 고객들을 대상으로 본격적인 럭셔리 홈 시네마 시장 공략에 나선다.

이 제품은 모듈러 방식이 적용돼 사용 목적과 공간 특성에 맞게 146형(4K)부터 292형(8K)까지 다양한 사이즈와 형태로 설치할 수 있다. 고급 주택·별장·리조트 등 새로운 럭셔리 시장을 개척할 계획이다.

■ 프리미엄 소비자를 위한 ‘패밀리허브’ 냉장고와 현지 특화 모델 공개

삼성전자는 동남아 지역에서 소득 수준이 높은 싱가포르·호주 등에서 대형 터치패드 스크린과 차별화된 AI·IoT 기능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패밀리허브’ 냉장고의 2019년형 신모델도 공개했다. 이번 신제품은 ‘뉴 빅스비’를 적용해 더욱 똑똑해진 ‘홈 AI’를 구현해준다.

또한, 삼성전자는 점차 대형·프리미엄 제품이 선호되고 있는 동남아 냉장고 시장에서 리더십을 공고히 하기 위해 600리터급 양문형 냉장고 신모델을 공개했다.

글로벌 냉장고 시장 1위인 삼성전자는 소형 모델 중심인 동남아 시장에서도 다양한 혁신 기술을 통해 600리터 이상 대형 냉장고 시장을 견인하고 있다. 최근 동남아 지역에서 600리터 이상 대형 냉장고 시장은 매출 기준으로 연평균 30% 후반대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동남아 냉장고 시장에서 2018년 기준 약 20%의 시장 점유율로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삼성전자 동남아총괄 이상철 부사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동남아 지역에서의 프리미엄 시장 성장 가능성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며, “앞으로도 삼성 제품이 소비자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