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오리온 ‘치킨팝’, 10% 증량해 3년 만에 돌아왔다
강이슬 기자 | 기사작성 : 2019-02-20 17:35
287 views
N
▲ [사진제공=오리온]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오리온 ‘치킨팝’이 3년 만에 돌아왔다. 기존 대비 10% 증량하고, 본래 맛과 모양을 그대로 재현했다.

치킨팝은 3년 전 이천공장 화재로 생산라인이 소실되면서 불가피하게 생산 중단된 바 있다. 이후 오리온 공식 홈페이지와 SNS, 고객센터 등으로 200여 건이 넘는 출시 문의가 이어지는 등 소비자들의 요청이 지속됐다.

이에 오리온은 재출시를 결정했다. 최근 온라인을 통해 재출시 소식이 알려지자 관련 게시글의 조회수가 20만 건이 넘는가 하면, ‘베스트셀러의 귀환’, ‘언제부터 구할 수 있나요’ 등 수백 개의 댓글이 달리는 등 뜨거운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치킨팝’은 소비자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오리온 ‘착한 포장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기존 대비 10% 양을 늘려 가성비를 높인 ‘실속 스낵’으로 재탄생했다. 국산 쌀 가루 함량도 높여 고유의 닭강정 맛과 모양은 그대로 살리면서도 바삭한 식감은 업그레이드 했다.

치킨팝은 실제 닭강정과 같은 매콤달콤 중독성 강한 맛과 팝콘처럼 한 입에 쏙 들어가는 크기로 인기를 모았다.

오리온 관계자는 “소비자들의 적극적인 재출시 요청과 최근 일고 있는 가성비 트렌드를 반영, 한층 업그레이드된 치킨팝을 다시 선보이게 됐다”며 “과거 향수를 지닌 소비자들뿐만 아니라 주 타깃인 10대들의 실속 있는 간식으로 각광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