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발렌타인데이에도 ‘강추위’ 계속, 아침 기온 영하 10도 안팎
김정은 기자 | 기사작성 : 2019-02-14 06:00
253 views
201902140600N
▲ [사진제공=연합뉴스]


[뉴스투데이=김정은 기자] 발렌타인데이에도 어김없이 강추위가 이어질 예정이다.

14일 기상청에 따르면, 중국 북동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에 구름이 많겠다. 또 내륙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영하 10도 안팎까지 떨어지는 등 강추위가 지속되겠다.

낮과 밤의 일교차가 커 보온 등 건강관리에 신경써야한다.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중남부동해안과 경북북부동해안에는 새벽부터 아침 사이 강원 중남부 동해안에는 1~3㎝, 경북 북부 동해안에는 1㎝ 내외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이들 지역은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7도등 -13~0도, 낮 최고기온은 2~10도다.

기상청 일기예보에 따르면 지역별 낮 최고기온은 서울 5도, 인천 2도, 수원 4도, 대전 7도, 광주 9도, 대구 8도, 부산 10도, 울산 창원 8도, 제주 9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