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풀무원, 5분 완성 ‘찬마루 오뎅나베’ 2종 출시
강이슬 기자 | 기사작성 : 2019-02-12 08:53
131 views
N
▲ [사진제공=풀무원]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풀무원식품(대표 박남주)이 가정에서 5분만에 전문점 수준의 국물맛을 낼 수 있는 일본식 어묵전골요리를 출시했다. ‘찬마루 오뎅나베 가쓰오(520g/8900원)’와 ‘찬마루 오뎅나베 해물(510g/8900원)’ 2종이다.

풀무원의 ‘찬마루 오뎅나베’는 국내 브랜드 최초로 전골 육수를 그대로 농축해 얼린 냉동블록소스를 활용해 집에서도 5분만에 이자카야 수준의 오뎅나베를 구현할 수 있는 제품이다.

풀무원의 ‘찬마루 오뎅나베’는 9가지 종류의 푸짐한 건더기가 들어있다. 먼저, 6가지 다채로운 어묵들은 모양만 다른 것이 아니라 서로 다른 배합으로 부드러운 식감의 어묵, 매운 맛이 가미된 어묵 등 6종 6색의 풍부한 맛과 식감을 즐길 수 있다. 여기에 유부주머니를 비롯해 냉동블록소스에 담긴 무와 대파까지 고명으로 어우러져 맛의 완성도를 높였다.

‘찬마루 오뎅나베 가쓰오’는 풍성한 어묵과 가쓰오의 풍미가 살아 있는 국물요리다. 이자카야에서 즐기는 일본풍 어묵탕을 베이스로 만들었으며 가쓰오부시 국물 특유의 깊고 진한 감칠맛이 특징이다.

‘찬마루 오뎅나베 해물’은 부산 유명 전문점의 해물 육수를 벤치마킹해 만든 어묵전골이다. 바지락, 홍합, 새우, 다시마 등 해물을 우려낸 국물의 시원한 맛이 일품이다.

조리방식도 매우 간편하다. 먼저 정량의 물에 냉동블록소스를 넣고 풀어질 때까지 끓인 후, 어묵과 유부주머니를 넣고 약 5분간 더 끓이면 술안주로 일품인 오뎅나베가 완성된다.

풀무원식품 어묵CM 김성민 PM(Product Manager)은 “신제품 오뎅나베는 국내 최초로 냉동블록소스를 활용해 이자카야 수준의 프리미엄 어묵전골을 구현한 제품” 이라며 “최근 전반적으로 감소 추세인 국내 어묵시장에서 이처럼 고급 재료를 사용하고 쉽게 조리할 수 있는 제품들을 통해 앞으로의 어묵시장 트렌드를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