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증시 전망] 반도체 침체 구원할 365조원 5G시장 열린다...관련주 들썩
정우필 기자 | 기사작성 : 2018-12-31 06:06   (기사수정: 2019-01-01 13:37)
6,601 views
201812310606N
▲ 내년 3월 통신3사가 5G서비스를 선보이는 것을 계기로 본격적인 5G 시대가 열릴 전망이다. [사진제공=연합뉴스TV제공]

5G 관련주 내년 증시 주도주로 주목

[뉴스투데이=정우필기자] 한국경제를 이끌어온 반도체 경기가 침체기에 빠진 가운데 내년 증시를 이끌 구원투수로 5세대(5G) 이동통신이 꼽히고 있다.

증권가에서는 내년 3월 SKT, KT, LG유플러스 등 통신 3사가 휴대전화를 이용하는 5G 서비스를 선보이는 것을 계기로 3분기부터 5G 효과가 본격적으로 나타날 것으로 내다봤다.


▶5G 시장 2025년 365
조원

마켓워치는 올해초 5G 관련기사에서 무어 인사이트&스트래티지 보고서를 인용해 2025년 5G 시장규모가 전세계적으로 3260억달러(365조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인텔코리아는 한 걸음 더 나아가 전세계적으로 5G와 관련해 투자되는 자금규모가 2025년까지 누적 기준 1조1970억달러(1340조원) 이상 될 것으로 내다봤다.

5G 관련 투자 중 가장 큰 비중은 데이터센터 구축에 소요될 것으로 예측됐다. 2025년 총 지출예상액의 절반 이상(56.0%)이 이 분야에 투입될 것이라는 예상이다. 이어 네트워크(21.7%), 모뎀 및 IP(18.7%), 엣지컴퓨팅(3.6%)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홍희석 인텔코리아 이사는 “5G 관련 투자가 이처럼 커지는 것은 무선 통신 기술이 대전환되면서 5G가 새로운 사업기회를 만들어낼 것이기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국내 IT산업에도 호재로 작용할 전망이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국내 5G 이동통신 시장 규모가 2020년 9048억원에서 2026년 26조4841억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기기와 장비 부문, 그리고 통신서비스부문에서 2026년 57만명의 고용 창출이 발생할 것으로 내다봤다.

KT경제경영연구소 역시 5G 경제분석 보고서에서 △자동차 △제조 △헬스케어 △운송 △농업 △보안·안전 △미디어 △에너지 △유통 △금융 등 10개 산업분야에서 2030년 42조3439억원 규모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증시 관련주 찾기 분주

월스트리트저널(WSJ)은 5G 시대 주목해야 할 기업으로 에릭슨과 노키아, AT&T를 꼽았다. CNBC는 퀄컴과 애플, 그리고 삼성전자에 주목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특히 삼성전자는 현재 5G시장 선두주자인 화웨이에 대한 미국의 전방위적인 퇴출압박이 내년에도 거세질 경우 5G 무선통신 장비시장에서 반사이익을 얻을 것이란 예상이 지배적이다.



삼성전자가 내년 상반기 시장에 선보일 폴더블폰과 5G폰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삼성전자는 최근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SDC)에서 폴더블 스마트폰과 전용 유저 인터페이스(UI)를 공개했다. LG전자, 화웨이, 오포, 비보, 샤오미 등 스마트폰 기업들도 내년 제품 출시를 서두르고 있다.

5G 스마트폰 전망도 낙관적이다.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는 한국 5G 스마트폰 도입률이 2019년 5.5%, 2020년 10.9%로 초기시장에서 가장 빠르게 보급이 확산될 것으로 내다봤다. 전세계적으로는 내년 410만대에서 2020년 2570만대, 2021년 1억700만대, 2023년 3억4300만대로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됐다.

5G 시장이 워낙 광범위하다 보니 이동통신 3사외에 직, 간접적인 관련주들도 우후죽순처럼 쏟아져 나오고 있다. 증시폐장일이었던 지난 28일 주식시장에선 5G관련주들로 지목된 종목들이 무더기로 상승하며 활발히 거래됐다.

주식시장에 신규상장한지 얼마 되지 않은 디케이티와 머큐리는 5G 관련 수혜주라는 소식에 공모가 대비 2배씩 올라있다.

삼지전자, 서진시스템, RFHIC, 케이엠더블유, 대한광통신, 이노와이어리스, 와이솔, 알에프텍, 쏠리드, 윈스 등 관련주로 꼽히는 종목들도 대부분 상승세로 장을 마감했다.

증시전문가들은 내년 증시를 이끌 주도주로 5G 관련주와 2차전지 관련주 등 성장이 기대되는 업종을 눈여겨 보라고 조언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