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카드뉴스] 베트남 ‘박항서 신드롬’이 가지는 3가지 의미

이태희 기자 입력 : 2018.12.28 10:49 ㅣ 수정 : 2018.12.28 10:49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글: 박희정 기자, 그래픽: 박현규] 박항서(59) 베트남 축구 대표팀 감독은 2018년 베트남 축구 역사에 새 기록을 줄지어 남기면서 일약 국민적 스타로 떠올랐다. 그가 이끈 베트남 축구 대표팀은 지난 15일 스즈키컵에서 우승컵을 차지함으로써 10년만에 동남아시아 최정상을 차지하면서 베트남의 ‘박항서 신드롬’은 절정에 올랐다.
베트남 국영 VTV1은 박 감독을 올해 베트남을 빛나게 한 최고의 인물로 선정했다.

베트남에서 일어난 ‘박항서 신드롬’이 가지는 3가지 의미에 대해 영상 속에서 알아보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