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 회장 취임한 (사)한국LPG진흥협회, 새도약 기대감
이안나 기자 | 기사작성 : 2018-11-22 15:46
1,041 views
N
▲ 사단법인 한국LPG진흥협회가 김희철(앞 줄 왼쪽에서 네 번째) 제2대 회장을 맞아 새로운 도약을 꾀한다. ⓒ한국LPG진흥협회

청와대위기관리비서관 및 군인공제회 부이사장 지낸 김희철 2대 회장 취임

LPG 유통과정 간소화 및 스마트 용기 교체 사업 등 통해 '효율적 에너지' 시대 추진

[뉴스투데이=이안나 기자] 사단법인 한국LPG진흥협회가 김희철 제2대 회장을 맞아 새로운 도약을 추진한다. LPG의 복잡한 유통과정을 간소화시키고 노후된 철제용기를 스마트 용기로 교체하는 등 다양한 변화를 통해 안전하고 효율적인 국민 에너지생활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국LPG진흥협회는 지난 21일 대전 유성호텔에서 전국 지회장과 회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임시총회 및 제2대 김희철 회장의 취임식을 가졌다.

김희철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LPG진흥협회는 전국의 LP가스판매사업자의 권익과 복지에 그 존재가치가 있으며 항상 회원들과 LP가스판매사업자의 권익과 이익을 위해 곁에 있겠다”고 말했다. 또 “노후된 철제용기를 스마트 안전용기로 교체해 국민생활의 안전에 기여하며 LPG의 복잡한 유통과정을 최소화시켜 회원들에게 이익이 모두 돌아갈 수 있도록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협회는 지난달 17일 열린 이사회에서 2대 회장으로 김희철 신임회장을 만장일치로 선임했다. 김 회장은 군·관 단체에 근무하면서 위기관리 능력과 행정력을 두루 갖추었고 급변하는 LPG사업환경에 회원들의 권익보호와 혁신을 주도할 수 있는 적임자라는 게 주위의 평가다.


한국안보협업연구소 소장 및 시큐리티팩트 발행인

김희철 신임회장은 육군사관학교(37기) 출신으로 3군사령부 감찰참모, 육군본부 정책실장으로 근무 중 소장으로 진급해 청와대 국가안보실 위기관리비서관을 끝으로 전역했다. 이어 군인공제회 관리부문 부이사장으로 근무하면서 공제회 발전에 기여했다.

현재 국내 최초로 육해공군 출신 전역군인들이 함께 설립한 안보연구소인 한국안보협업연구소장, 안보전문매체 시큐리티팩트 발행인, 한국열린사이버대학교수, 금호산업 사외이사 등으로 재직 중이다. 

 
▲ (사)한국LPG진흥협회 김희철 신임회장이 지난 21일 대전 유성호텔에서 전국 지회장과 회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임시총회 취임식에서 연설을 하고 있다. ⓒ한국LPG진흥협회

소형LPG탱크 이격거리 강화 입법 반대 입장 정부에 전달키로

이날 임시총회에서는 최대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소형LPG저장탱크 이격거리 강화에 대한 정부의 ‘액화석유가스의 안전관리 및 사업법 시행규칙 일부 개정령(안) 입법 예고에 반대한다는 뜻을 확고히 다졌다.

정부 방침대로 이격거리를 강화할 경우 신규수요 창출과 LP가스판매사업자 생존권에 막대한 악영향을 미치는 것은 물론 연료복지의 취약계층인 서민들의 에너지 복지혜택도 크게 위축될 수 있다는 게 관련 업계의 판단이다.  

김 회장은 이에 따라 소형저장탱크 이격거리 확대는 사고원인에 대한 근본적인 대책이 될 수 없다는 입장을 산업부에 전달키로 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