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은행연합회, 태국 중앙은행 초청 세미나 개최
이지우 기자 | 기사작성 : 2018-11-20 14:28
356 views
N
▲ ⓒ은행연합회

국내 금융사 해외 진출 활성화 방안 모색
 
[뉴스투데이=이지우 기자] 금융감독원(금융중심지지원센터)과 은행연합회가 20일 은행회관에서 ‘태국 중앙은행 초청 세미나’를 공동 개최했다.
 
태국은 아세안 지역에서 경제규모가 두 번째로 큰 국가임에도 1997년 외환위기 이후 제한적인 금융시장 개방 정책 등으로 국내 금융회사의 진출 실적이 미미한 상황이다. 
 
정부의 본격적인 신남방정책 추진으로 아세안 지역과의 교류가 대폭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태국은 2021년 이후 외국계 금융회사에 대한 금융시장 개방을 확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태국 금융시장 현황과 외국계 금융회사에 대한 인허가 정책 등에 대한 설명 이후 태국 중앙은행 감독 담당자들과 현지 진출 관련 개별적인 질의·응답이 진행됐다. 
 
태국 중앙은행 담당자들은 초청기간 동안 금감원을 방문해 실무진 간담회를 통해 양국의 금융감독 제도 및 최근 감독이슈 등에 대해 정보를 교환할 예정이다.
 
또 은행연합회 및 국내 은행 본점을 방문해 국내 은행산업 동향과 해외 진출 및 영업 현황 등에 대한 설명도 들을 예정이다.
 
금감원은 앞으로도 진출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국가를 대상으로 감독당국 초청 세미나 개최해 금융회사의 해외진출 활성화를 위한 실질적인 지원을 지속 확대하고, 상호주의 원칙에 따라 상대국 금융회사의 국내 진입 및 정착도 적극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