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L]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하코네, ‘지자케 갈라 디너’ 선보여
강소슬 기자 | 기사작성 : 2018-11-09 17:45
308 views
N
▲ ⓒ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뉴스투데이 L]의 L은 Life(라이프)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강소슬 기자]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정통 일식 레스토랑 하코네가 오는 22일 사케소믈리에인 ‘기키자케시(唎酒師)’가 엄선한 일본 각 지역의 지자케(지역에서 소규모 생산된 그 고장의 사케)와 최상급 일식 식재료를 마리아주한 코스 메뉴를 함께 만날 수 있는 사케 갈라 디너를 선보인다.
 
사케 갈라 디너에서는 대형 유명 사케 브랜드가 아닌, 평소 쉽게 만나기 어려웠던 일본 각 지역의 품질 좋은 소규모 양조장에서 각 지역별 특색을 담아 만든 프리미엄 사케인 ‘지자케’ 5종을 엄선해 선보일 예정이다.
 
수퍼 프리미엄 사케로 유명한 교토의 ‘사와야 마츠모토 울트라 준마이 다이긴죠’, 부드러운 과실향과 감칠맛이 매력인 카가와현의 ‘모리쿠니 준마이 긴죠후와후와’, 중탕으로 따뜻하게 데워 풍부한 감칠맛을 느낄 수 있는 니이가타현의 ‘겐센카라구치요시노가와’ 등 총 5가지 종류의 사케가 준비된다.
 
하코네의 김명우 수석 셰프는 사케소믈리에가 추천한 사케에서 영감을 얻어 가을 제철 식재료로 최상의 마리아주 메뉴를 선보인다. 참복, 참치, 석화, 갈치, 금태(눈볼대), 한라봉 등의 귀한 제철식재료로 훈연, 구이, 수비드, 오차즈케 등 다양한 요리법을 활용한 총 8코스의 요리를 만날 수 있다.
 
이번 갈라 디너를 기획한 하코네 연정은 기키자케시는 “가을은 영양이 풍부하고 다양한 식재료를 수확하는 시즌으로, 쌀로 만드는 사케는 그런 감칠맛을 더욱 끌어올려 줄 수 있기 때문에 가을에 진행되는 사케 갈라 디너야 말로 참 맛을 느낄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 사케 갈라 디너는 22일 저녁 6시부터 10시까지이며, 가격은디너 코스 및 프리미엄 사케 5종 포함해 23만원(세금 및 봉사료 포함)이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