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개발 중인 3천 톤급 잠수함용 리튬전지체계 합격 판정
김한경 방산/사이버전문기자 | 기사작성 : 2018-11-08 08:46
328 views
N
▲ 장보고-Ⅲ Batch-Ⅱ 리튬전지체계 연구개발 관련 이미지. ⓒ 연합뉴스

한화지상방산 등 6개 전문업체와 5개 연구기관 참여해 2년 6개월 간 개발

[뉴스투데이=김한경 방산/사이버 전문기자] 방위사업청은 7일 국내 최초로 연구개발하고 있는 잠수함용 리튬전지 체계가 실제 함정에 탑재 가능한지 여부를 평가하는 기술성숙도평가에서 합격했다고 밝혔다.

기술성숙도평가(TRA, Technology Readiness Assessment)는 무기체계에 적용되는 핵심 기술요소들이 어느 정도 성숙되었는지를 정량적으로 평가하는 공식 절차다.

방사청은 “2016년 7월부터 약 2년 6개월 동안 한화지상방산 주관으로 삼성 SDI를 포함한 6개 전문 업체와 한국전기연구원을 중심으로 하는 5개 연구기관이 공동으로 연구하여 개발에 성공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현재 건조 중인 장보고-III(3천 톤급) Batch-II 잠수함부터는 국내 개발된 리튬전지 체계를 탑재하게 될 예정이다. Batch-II 란 두번 째 성능개량 함정이란 의미다.

잠수함용 리튬전지 체계는 기존 잠수함에서 사용하고 있는 납축전지 체계보다 수명이 2배 이상 길어 수중 항해시간과 고속기동시간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고 정비 항목도 대폭 줄어드는 장점이 있다.

방사청 정일식 차세대잠수함사업단장은 “성능과 안전이 보장된 잠수함용 리튬전지 체계 개발로 선박 등 관련 민간 분야에도 기술적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