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삼성전자 ‘QLED 8K’ TV, 독일서 역대 최고 평가
권하영 기자 | 기사작성 : 2018-11-05 10:45
447 views
N
▲ 삼성전자 모델들이 디지털프라자 대치점에서 85인치 'QLED 8K'(제품:Q900R)를 소개하고 있다. ⓒ 삼성전자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 주>
 

 
 
[뉴스투데이=권하영 기자] 삼성전자가 최근 출시한 ‘QLED 8K’ TV가 권위 있는 독일 AV 전문 평가지 ‘비디오(Video)’로부터 “최고의 TV”라는 평가를 받았다.
 
5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비디오’지는 삼성 ‘QLED 8K’ Q900R 모델이 TV 부문에서 역대 최고점인 949점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이 점수는 기존에 QLED TV 2017년형·2018년형이 각각 세운 최고점 920과 937을 넘어선 기록이다.
 
‘비디오’지는 최근 “새로운 TV의 시대(A New TV Era)”라는 기사에서 삼성 ‘QLED 8K’를 화질·디자인·사용성 등 모든 면에서 뛰어난 최고의 TV로 소개하며, △8K 해상도의 세밀한 표현력 △최대 4천 니트 밝기를 기반으로 한 최상의 HDR 컬러 구현 △높은 명암비 등 뛰어난 화질 등을 언급했다.
 
특히 인공지능 기반의 ‘퀀텀 프로세서 8K’ 화질엔진 기술로 SD급 저화질 영상조차 8K급 영상으로 구현해 낸다고 평가했다. 또, “삼성 8K의 강점은 숨은 디테일까지 표현하는 것”이라며 “육안으로는 화면에 있는 픽셀 하나조차 보이지 않는 수준”이라고 호평했다.
 
‘매직스크린’ 기능에 대해서도 좋은 평가가 나왔다. 매직스크린은 TV가 거실에서 자리만 차지하는 블랙 스크린이 되지 않도록 여러 가지 패턴·그림 등을 배경으로 띄우고, 시계, 날씨, 최신 뉴스 등의 정보를 제공하는 기능을 말한다.
 
‘비디오’지는 디자인 측면에서도 TV를 벽에 걸 때 스탠드를 TV 뒷면에 끼워 넣어 간편하게 보관할 수 있게 한 ‘매직스타일’, 전원선과 주변 기기의 선을 하나로 통합한 ‘매직케이블’로 “눈에 거슬리는 선이 전혀 없도록 만든 제품”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비디오’지는 삼성 ‘QLED 8K’ TV에 △레퍼런스(Reference) △이노베이션(Innovation) △하이라이트(Highlight) 등 3개 어워드를 동시에 수여했다. 레퍼런스는 최고 화질의 제품, 이노베이션은 혁신성이 뛰어난 제품, 하이라이트는 주목할 만한 제품에 수여하는 상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추종석 전무는 “‘QLED 8K’는 기존 TV의 화질을 한 차원 더 높인 제품”이라며 “‘QLED 8K’를 통해 초대형 프리미엄 TV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