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영화 30초면 다운받는 ‘10기가 인터넷’ 출시
이안나 기자 | 기사작성 : 2018-10-31 14:15
462 views
N
▲ 모델들이 KT '10기가 인터넷'을 소개하고 있다. ⓒKT

KT, 국내 최초 10기가 인터넷 상용화… 전국 주요 도시 서비스

[뉴스투데이=이안나 기자] KT가 30초면 영화 한편을 다운받을 수 있는 ‘10기가 인터넷’을 국내 최초로 상용화했다.
KT는 31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KT스퀘어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11월 1일 국내 통신사 최초로 ‘10기가 인터넷’ 전국 상용화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4년 100Mbps에서 1Gbps로 끌어올린 지 4년여 만이다. KT가 이번에 출시한 10기가 인터넷은 서울 및 6대 광역시를 비롯해 전국 주요 도시에서 서비스된다.
KT는 “10기가 인터넷이 유선뿐 아니라 무선(5G)에서도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의 밑바탕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①영화 다운로드 시간 ‘30초’= 대용량 스트리밍 사용자 시간 단축=최근 인터넷 이용실태를 보면 대용량 스트리밍이나 초고속 업로드 수요가 상당수를 차지한다. 이에 따라 10기가 인터넷은 동영상을 많이 쓰는 이용자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10기가 인터넷’ 속도는 기존 다운로드의 속도를 대폭 줄여준다. 33GB 용량의 초고화질(UHD) 영화를 내려 받을 때 100Mbps 인터넷은 약 45분, 1기가 인터넷은 약 4분30초, 10기가 인터넷은 약 30초가 걸린다.


▲ d

② 단말 늘어나도 와이파이 속도 빨라= 가정의 와이파이 공유기(AP)에 연결되는 단말 수가 급증하는 환경에서 보다 쾌적한 속도로 와이파이를 이용할 수 있다. 시스코 보고서에 따르면 2003년 1인당 인터넷에 연결된 단말(주로 PC)은 평균 1대에 불과했지만 2021년 1인당 인터넷에 연결된 단말의 수는 13대까지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가정에서 와이파이를 쓰는 단말이 늘어난 만큼 각 단말의 인터넷 속도는 느려지기 마련이다. KT는 이 같은 문제를 ‘10기가 와이파이’를 통해 해결하려 한다.
 
KT는 10기가 인터넷에 이어 오는 11월 말에 최고 1.7Gbps의 속도를 제공하는 10기가 와이파이를 출시한다. 기존 ‘기가 와이파이 웨이브2(GWW2)’에 적용된 메시 기술은 최적의 주파수로 공유기를 자동 연결해 끊김없이 인터넷을 제공하는 기능으로, 내년 상반기에는 10기가 와이파이에도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③ 4차 산업혁명 핵심 인프라 제공= KT는 기업과 기관을 위한 B2B전용 10기가 인터넷 서비스 제공으로 대한민국 4차 산업혁명을 가속화하는데 기여할 계획이다. 10기가 인터넷의 빠른 속도가 인공지능(AI), 블록체인 등과 결합해 산업 경쟁력을 높이고 10기가 인터넷에 기반한 공공 와이파이는 스마트시티의 핵심 인프라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월 11만원으로  최대 1000GB까지 속도제한 없어

KT 10기가 인터넷은 ▲10기가(월 11만원, 최고속도 10Gbps 제공) ▲5기가(월 8만2500원, 최고속도 5Gbps 제공) ▲2.5기가(월 6만500원, 2.5Gbps 속도제공) 모두 3가지 상품으로 구성됐다. 3년 약정할인을 받으면 4만4000원~8만8000원에, 3년 약정할인과 모바일 또는 TV와 결합하면 3만8500원~7만7000원에 이용이 가능하다.

KT는 10기가 및 5기가 상품 이용자에게는 와이파이 공유기 2대를 기본 제공한다. 이를 통해 가정에서 음영지역 없이 무선인터넷 이용이 가능하다. 올해 12월에는 10기가 인터넷 요금과 노트북PC 할부구매를 결합한 단말 할인형 상품을 내놓을 예정이다.


▲ d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