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4년간 복지정책 방향 설정.. 민·관협력 회의 개최
정성우 기자 | 기사작성 : 2018-10-12 09:39
99 views
201810120939Y
▲ 안성시 복지정책 방향을 설정하는 지역사회보장계획 수립(안) 심의를 위하여 안성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대표·실무협의체 연석회의를 개최하고 있다.(왼쪽부터 홍두선 부위원장, 우석제 안성시장, 지강스님)
(뉴스투데이=정성우 기자) 안성시는 지난 10일 향후 4년간의 안성시 복지정책 방향을 설정하는 제4기(2019년~2022년) 지역사회보장계획 수립(안) 심의를 위하여 안성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대표·실무협의체 연석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우석제 안성시장과 지역사회보장 대표·실무협의체 위원, 관련공무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4기 지역사회보장계획의 기본방향, 세부사업 내용 발표, 그리고 최종 심의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제4기 지역사회보장계획은 기존 보건·복지 중심의 사회복지 계획을 고용, 일자리, 교육, 문화, 환경 등으로 영역을 확대하여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지역주민 욕구조사, 지역자원현황, 초점집단 면접결과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7개추진전략 17개 중점사업을 포함해 50개의 세부사업을 담았다.

우석제 안성시장은 대표 및 실무협의체 위원들과 담당 부서 공무원들에게 “이번에 수립한 제4기 지역사회보장계획이 우리 지역의 문제를 해결하고, 취약계층의 욕구를 포용하는 진정한 사회안전망이 될 수 있도록 열정을 보태 달라”고 당부했다.

제4기 지역사회보장계획은 이날 실무협의체와 대표협의체의 심의를 거쳐, 의회보고를 거친 후 10월말 경기도에 제출할 예정이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