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나혜석 거리 ‘맛울림 축제’ 12일 열린다
정성우 기자 | 기사작성 : 2018-10-11 10:54
65 views
201810111054Y
▲ 수원 나혜석거리 맛울림 축제
(뉴스투데이=정성우 기자) 수원시가 12일 오후 5시부터 9시까지 나혜석거리(팔달구 인계동)에서 ’수원 맛울림 축제’를 연다.

‘수원 맛울림 축제’는 시민에게 올바른 음식문화와 건강한 식단을 알리는 나혜석거리의 대표 음식문화 축제다.

나혜석거리 음식문화촌 음식점 20여 개소와 음식점 상인회가 참여하는 이번 축제는 ▲나혜석거리 음식문화촌 먹거리 시식 ▲‘라따뚜이’ 등 요리 영화 상영 ▲플리마켓(벼룩시장)·버스킹(거리 공연) 등 다채로운 행사로 시민들을 맞는다.

중앙광장에 설치된 특설무대에서는 다양한 연령대가 즐길 수 있는 난타·댄스 공연, 마술쇼 등이 열린다.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 좋은 식단 알리기 등 음식문화 개선을 위한 홍보 부스도 운영된다.

개인 SNS에 축제 당일 방문 사진과 함께 해시태그(#수원시·#나혜석거리·#맛울림축제)를 올려 인증하면 선착순 300명에게 음식문화축제에 참여한 음식점 20여 개소에서 사용할 수 있는 5000원 할인 쿠폰도 증정한다.

나혜석 동상 뒤쪽에 위치한 행사안내소에서 안내요원에게 SNS 인증 페이지를 보여주면 된다. 쿠폰은 축제 당일만 사용 가능하다.

수원시는 지난 2006년 나혜석거리 일원을 ‘나혜석거리 음식문화촌’으로 지정하고, 음식문화 개선과 건강한 식단 실천에 앞장서는 ‘음식문화 시범 거리’로 운영하고 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