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한국투자증권, ‘해외투자 활성화’ 총력…2018 글로벌 컨퍼런스 개최
송은호 기자 | 기사작성 : 2018-09-16 12:00
228 views
201809161200Y
▲ 한국투자증권은 14일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2018 한국투자증권 글로벌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한국투자증권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송은호 기자) 한국투자증권(사장 유상호)은 지난 14일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2018 한국투자증권 글로벌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한국투자증권은 해외투자 활성화 및 서비스 강화하고자 글로벌 투자 리서치회사인 모닝스타 손을 잡고 글로벌 시장을 전망하고, 투자 전략과 인사이트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글로벌 컨퍼런스를 기획했다.
 
컨퍼런스는 ‘글로벌 주식시장 전망 및 투자전략’을 주제로 3개 세션으로 진행됐다.
 
첫번째 세션에서는 백찬규 한국투자증권 수석연구원이 글로벌 주식시장을 분석하고 대응 전략을 제시했다. 두번째 세션에서는 로레인 탱(Lorraine Tan) 모닝스타 아시아 지역 리서치센터장이 중국시장의 현재를 짚어보고 투자기회를 소개했다. 이어 세번째 세션에서는 알리 모가라비(Ali Mogharabi) 모닝스타 IT업종 애널리스트가 미국 인터넷기업을 전망하고 유망기업을 살펴보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메인 행사와는 별도로 해외투자상품에 대한 1대1 상담 부스도 개설되어 참가자의 큰 호응을 얻었다.
 
한국투자증권은 2015년 증권업계의 수익구조 변화를 예견하고 브로커리지(BK) 위주의 영업 관행에서 벗어나 금융상품 판매 중심의 자산관리(AM) 영업에 공을 들여왔다.
 
그 결과 금융상품 판매 잔고는 100조원을 넘기며 역대 최대를 기록했고 1억원 이상 금융자산을 예치한 고액자산가는 7만 8500명까지 증가했다.
 
올해부터는 투자 다변화의 일환으로 해외주식 활성화 및 해외상품 라인업 확대에 집중하고 있다. 이를 위해 모닝스타와 리서치 업무 협약을 맺고 글로벌 유망자산에 대한 분석 및 추천, 체계적 사후관리를 제공해 해외투자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유상호 한국투자증권 사장은 “글로벌 시장과 기업에 대한 정기적인 보고서 발간 및 양질의 해외 투자상품 제공을 통해 투자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하고 수익률 제고에 집중해 고객 자산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송은호 기자 songea92@news2day.co.kr]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