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구도심·골목길 살리자”.. 2018 도시재생대학 입학식 개최
정성우 기자 | 기사작성 : 2018-09-14 16:50
414 views
N
▲ 2018 평택시 도시재생대학 입학식에서 정장선시장이 격려사를 하고 있다.(사진=평택시청)
(뉴스투데이= 정성우 기자)  평택시는 지난 13일 정장선 평택시장과 평택시의회 권영화 의장, 입학생과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평택시 도시재생대학 입학식’을 개최했다. 

평택시는 시민들에게 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도시재생사업과 뉴딜정책에 대한 이해를 돕고자 2015년부터 매년 도시재생대학을 운영하고 있다. 또 지역주민들이 주도적으로 참여하여 주거환경, 복지, 공유경제, 창업과 같은 다양한 분야에 걸친 개선을 통해 지역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이번 입학식은 민선 7기 중점과제 중 하나인 ‘평택형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과  ‘팽성읍 안정리 2018년도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으로 높은 관심과 기대 속에 진행했다.

정장선 시장은 격려사에서 “신도시개발이 많이 되고 지역 간 격차가 심화되면서 구도심이 빠르게 어려워지고 있는 현실이 가장 큰 고민 중 하나다”라며 “공존과 협동을 통해 발전이 필요하고 골목길을 살리려는 주민들 의지와 지원 그리고 창의력이 가장 중요하며, 시에서는 모든 노력을 다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권영화 의장은 축사에서 “정부의 도시재생 뉴딜정책에 발맞춰 우리시 구도심이 활성화되길 바라며, 의회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4기 도시재생대학 수업은 10주 과정으로 도시재생 분야의 우수한 강사들의 이론 강의와 현장사례 탐방 등을 통해 낙후되고 취약해진 구도심의 상권을 살리고, 정주여건 개선을 통해 구도심과 신도시간 지역불균형을 해소할 수 있는 다양한 아이디어를 발굴하여 평택시 도시재생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