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카드뉴스] ‘민낯’ 드러난 이스타항공
송은호 기자 | 기사작성 : 2018-08-10 08:53
1,014 views
N


(글:뉴스투데이 송은호기자    그래픽:최지혜,현종우)

고용노동부가 지난 6월 일자리 으뜸 기업이라고 발표한 이스타항공에 대해 으뜸 기업 선정 취소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8일 확인됐다.

지난 6월 24일 이스타항공은 정규직 전환과 여성 및 장애인 고용, 워라밸에 힘쓰는 기업으로 인정받아 국내 항공사 중 유일하게 100대 일자리 으뜸 기업에 선정됐다. 

하지만 약 한 달 뒤인 7월 25일 국토교통부는 이스타항공이 김포/제주노선에서 객실승무원 최소 휴식시간을 위반해 3억 원의 과징금을 부과한다고 밝혔다. 이스타항공은 지난해 12월 10일과 21일 각각 정해진 휴식시간 8시간 중 24분, 1시간 39분을 위반했다. 

이스타항공은 일자리 으뜸 기업으로 선정된 후 보도자료를 통해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어내고 있다”고 홍보했다. 고용노동부 역시 일자리 으뜸 기업 우수 사례로 이스타항공의 홍보를 지원해왔다. 최소한의 휴식시간조차 지키지 않는 기업이 워라밸이 우수한 기업으로 포장되어온 셈이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