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한국야쿠르트, 바나나 1개도 무료 배송…소포장제품 확대한다!
정소양 기자 | 기사작성 : 2018-08-09 14:44
341 views
N
▲  ‘돌(Dole)바나나’  이미지 ⓒ한국야쿠르트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정소양 기자)
 
1인가구 증가에 맞춰 소포장제품으로 사업 확대
 
종합식품유통기업 한국야쿠르트가 1인가구 증가에 맞춰 소포장제품 사업을 확대한다.
 
지난해 ‘잇츠온’ 브랜드로 간편식 시장에 진출한 한국야쿠르트는 한개들이 낱개 포장한 ‘돌(Dole)바나나’ 제품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9일 밝혔다.
 
1인가구나 바쁜 직장인을 대상으로 한 제품으로 야쿠르트 아줌마가 단 한개도 무료로 배송해 소비자가 부담없이 제품을 주문할 수 있도록 했다.
 
오는 8월 31일까지 출시 기념으로 1000원에 판매하며, 야쿠르트 아줌마 또는 온라인몰 하이프레시
를 통해 구입하면 된다.
 
한국야쿠르트가 지난해 출시한 소포장 컵과일 제품 ‘하루과일’도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다.
 
‘하루과일’은 사과와 방울토마토를 컵 형태의 포장용기에 담은 제품으로,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고 건강하게 과일을 즐길 수 있어 현재 일 평균 2000개 이상씩 꾸준히 팔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달에는 사과와 포도를 함께 담은 제품도 출시할 예정이다.
 
한국야쿠르트는 방울토마토, 사과, 바나나 등 소포장 과일 제품뿐만 아니라 샐러드, 죽, 디저트 등 1인가구 수요에 맞는 다양한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야쿠르트는 전국 1만 3000여명의 야쿠르트 아줌마로 대변되는 독자적인 유통망을 확보하고 있다. 단 한개의 제품도 무료 배송하는 유통 경쟁력을 기반으로 새롭게 진출하는 사업과 기존 발효유 사업과의 시너지를 높여나가겠다는 전략이다.
 
김동주 한국야쿠르트 마케팅이사는 "1인가구 증가에 따른 시장의 변화에 맞춰 다양한 소포장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고 있다"며, “한국야쿠르트는 무료배송 서비스를 기반으로 보다 신선하고 보다 건강한 제품을 매일 고객에게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