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준, 장신영과 아들 진심 알고 눈물 흘려
류준열 기자 | 기사작성 : 2018-07-31 01:15
890 views
N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뉴스투데이=류준열 기자)

강경준, 장신영, 정안이 변함없이 서로를 아끼는 모습을 보였다.

30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지난 주에 이어 장강 가족의 경주 가족 여행 이야기가 전파를 탓다. 이날 장신영, 정안 모자는 강경준을 위해 깜짝 이벤트를 계획했다.

이 과정을 스튜디오에서 지켜 본 강경준은 "아 이래서 그랬구나"라고 말했다.

이어 강경준은 아들 정안에게 처음 듣는 진심에 눈물을 흘렸고 이 모습을 지켜보던 출연자들까지 눈물을 흘렸다.

장신영과 결혼 후 강경준은 장신영의 아들을 위해 아침을 준비하고 등교를 도우며 친구 같은 아빠의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결혼 전에도 결혼 후에도 장신영과 강경준은 변함없이 서로를 아끼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안겼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