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국토위, 첫 여성위원장 배출되나
김성권 기자 | 기사작성 : 2018-07-13 18:41
433 views
N
▲ 자유한국당 박순자 의원 ⓒ연합뉴스

한국당 내 3선 의원 중 유일한 여성의원

18대 국회 당시 국토해양위원회 활동으로 관련 경험 풍부

(뉴스투데이=김성권 기자) 후반기 원 구성 협상 타결 이후 국회 최고 인기 상임위로 꼽히는 국토교통위원회 경쟁이 치열하다.

13일 정치권에 따르면 한국당은 이날 오후 국회 상임위원장 후보 등록을 받았고, 16일 상임위원장 선출을 위한 경선을 실시할 예정이다.

현재까지 박순자 의원, 안상수 의원, 홍문표 의원 등이 경합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첫 여성위원장 배출 여부에도 관심이 쏠린다. 후보군 중 유일한 3선 여성 의원인 박순자(사진) 의원은 18대 국회 당시 국토해양위원회 소속으로 지역구인 안산시의 교통문제 해결을 위해 다방면으로 쌓은 경험도 풍부하다.

지난달 박 위원은 안산시의 숙원사업이었던 서해선(소사-원시) 복선전철 개통식에 참석해 “10년 전 18대 국토해양위원회에서 소사~원시선 예산확보를 위해 백방으로 뛰어 다닌 기억이 선하다”며 “안산시민들의 불편한 교통문제 해결 등 숙원 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무엇보다 더불어민주당이 상임위원장에 여성 배분 비율을 높이고 있어 한국당도 여성의원을 내세울 가능성이 높아진 상황이다.


[김성권 기자 priokim@news2day.co.kr]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