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투데이 E] 11번가, 中 샤오미 ‘홍미노트5’ 자급제모델 단독 판매
강이슬 기자 | 기사작성 : 2018-07-12 14:54
296 views
N
▲ ⓒSK플래닛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듀얼 유심, 인공지능카메라 등 특급 가성비로 중저가폰 시장 공략
 
(뉴스투데이=강이슬 기자) SK플래닛(사장 이인찬) 11번가가 중국 샤오미의 최신 스마트폰 홍미노트5(Redmi Note 5) 자급제모델을 온라인 단독 판매한다고 12일 밝혔다.
 
샤오미의 국내 첫 공식 출시제품인 홍미노트5는 5.99인치 Full HD 디스플레이에, 퀄컴 스냅드래곤 636, RAM 4GB, 저장공간 64GB를 제공하며, 1200만 화소 광각·500만 화소 망원 듀얼 카메라, 20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를 장착했다. 또한 4000mAh 대용량 배터리로 대기시간이 320시간에 달한다. 색상은 블랙과 골드 2종이다.
 
11번가는 온라인 단독으로 홍미노트5의 자급제모델을 판매한다. 오는 15일까지 사전예약판매를 실시하고 정식발매 이후에도 오직 11번가에서만 홍미노트5 자급제모델을 구입할 수 있다. 가격은 29만9000원에 케이스를 함께 제공하고 사전예약 시 액정 AS무료교환권(1회/1년)을 증정한다.
 
또한 구매 시 신한, 현대, NH농협 카드사 10% 할인쿠폰과 T멤버십 할인(5000포인트), 등급별 OK캐쉬백 적립(최대 1%) 등 11번가만의 단독 혜택들이 추가로 제공된다.
 
홍미노트5는 하나의 폰을 완벽한 두개의 폰으로 사용할 수 있는 듀얼유심, 듀얼 앱/저장공간 기능을 지원한다. 여기에 AI적용 카메라와 아웃포커싱이 지원되는 인물사진촬영 등 최근 스마트폰의 핵심 기능인 사진촬영 성능에서 가격 대비 뛰어나다는 평을 받고 있다. 여기에 공식 출시와 함께 전국 9곳의 아이나비 AS센터와 연계해 수리에 대한 불편을 해결했다.
 
11번가는 ‘All 스마트폰 in 11번가’를 내세우며 다양한 플래그십 모델들의 사전예약판매와 자급제폰 판매에서 가장 높은 판매성과를 올리고 있다. 여기에 중저가폰과 외산폰까지 스마트폰 라인업을 계속해서 확대해 가며 온라인 스마트폰 판매는 11번가라는 공식을 계속해서 유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