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비트코인 ‘가격예측서비스’ AI 등장, 정확도는 미지수
송은호 기자 | 기사작성 : 2018-07-11 09:53
920 views
N
▲ 블록체인 기반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레이드는 인공지능을 이용한 비트코인 가격예측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뉴스투데이DB


비트레이드, 내일 비트코인 얼마가 될지 예측해주는 서비스 도입
 
인공지능이 6년간 비트코인 시세 데이터 딥러닝해 가격예측

 
(뉴스투데이=송은호 기자) 내일 비트코인 가격이 얼마가 될지 예측하는 서비스가 나온다.
 
블록체인 기반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레이드는 인공지능(AI)을 이용한 비트코인 가격예측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국내 거래소 최초로 도입되는 가격예측서비스는 인공지능이 비트코인의 과거 6년간 시세 데이터를 딥러닝 기술로 분석해 30분, 6시간, 24시간 후의 비트코인 가격을 예측해낸다.
 
예측가격과 함께 시세 변동률, 가격 범위, 예측의 정확도까지 확인할 수 있다.
 
비트레이드 관계자는 “가격예측서비스가 투자자의 매매 시점 결정에 도움을 주고 시장 변동성이 큰 가상화폐 시장에서 하나의 투자 지표로 사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이용자들의 반응에 따라 비트코인 외에 다른 가상화폐에도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거래인증을 완료한 비트레이드 회원은 가격예측서비스를 월 5회까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최근 30일 누적 거래액이 5000만 원을 넘는 거래 레벨 3등급 이상 회원은 무제한으로 이용 가능 하다.
 
한편, 비트레이드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IT 인증, 보안, 핀테크, 기타 부가서비스 등을 서비스하는 ‘블록체인컴퍼니’와 블록체인 개발 솔루션을 보유한 ‘블로코’가 합작해 오픈한 국내 최초 블록체인 기반 가상화폐 거래소다.

메일보내기
보내는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내용
 
주요기업 채용정보